케이무비

[개봉영화] 진 제국의 완성, 감춰졌던 비밀이 밝혀진다! <제국> 24년 만에 스크린에서 만나다! 10월 개봉 확정! 본문

뉴스

[개봉영화] 진 제국의 완성, 감춰졌던 비밀이 밝혀진다! <제국> 24년 만에 스크린에서 만나다! 10월 개봉 확정!

시네키드 코리아필름 2020. 10. 20. 14:53

1996년 개봉 이후 24년 만에 최초로 스크린에서 다시 만나는 명작 <제국 秦頌 , The Emperor's Shadow>이 10월 국내 개봉을 확정 짓고 포스터를 공개했다. 


영화 <제국>은 천하 통일을 이룩한 진 제국의 왕 ‘영정’과 어린 시절부터 깊은 우정을 나눈 연나라의 궁중음악가 ‘고점리’ 그리고 영정의 딸인 ‘력양’ 세 사람의 운명과 욕망, 갈등을 둘러싼 스토리를 담은 영화. 

중국의 첫 번째 황제인 ‘진시황’과 진 제국의 역사를 담아냄과 동시 주연 배우들의 호연을 더해 뜨거운 호평을 받았던 <진송>이 1996년 이후 24년 만에 <제국>이라는 이름으로 다시 돌아온다. <제국>이 10월 28일 개봉을 확정 짓고, 메인 포스터를 공개하며 폭발적인 화제다.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여섯 제국을 통일시킨 ‘진시황’의 독보적인 카리스마가 눈에 띈다. 또한 대규모 병사들이 웅장한 성을 지키고 있는 스케일을 담아내며, 영화 속에 그려질 대규모 전투, 액션 등 압도적인 스케일을 예고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진시황’의 딸인 ‘력양공주’의 아름다운 자태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영화 속 ‘력양공주’는 아름다움을 겸한 매력적인 캐릭터로 극에 흥미를 더할 예정으로 기대감을 더한다. 특히 메인 포스터 공개와 함께 24년 만에 명작을 스크린에서 다시 만날 수 있다는 소식에 영화 팬들에게 폭발적인 관심을 모으고 있는 중이다.


영화 <제국>은 진 나라의 왕 ‘영정’이 역사상 가장 혼란스러웠던 춘추전국시대를 처음으로 통일, 진 제국의 황제인 ‘진시황’이 되어가는 과정을 역사적으로 조명한다. 뿐만 아니라 진시황과 어린 시절 깊은 우정을 나눈 ‘고점리’와 영정의 딸 ‘력양공주’와의 애틋한 관계를 그리며 지루할 틈 없이 흘러가는 스토리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렇듯 24년 만에 관객들과 다시 만날 준비를 마치며 폭발적인 기대감를 모으고 있는 <제국>은 다가올 10월 다시 관객과 만나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